로그인 | 회원가입
닫기

은혜나눔 (소감&간증)

보기
제목 18년1월19일 캄보디아 비젼트립 소감 ( 중등부 임하은 학생)
작성자 관리자 날짜 2018-01-19 조회수 22

2018 캄보디아 비전트립 소감문

중등부 임하은

안녕하세요. 저는 이번 2018년도 캄보디아 비전트립에 다녀온 중학교 1학년 임하은입니다. 사실은 작년에도 캄보디아에 다녀오려고 하였습니다. 
그러나 부모님과 상의를 하여 캄보디아를 가는 진정한 의미를 찾아보기로 하였고, 1년 동안 열심히 용돈을 모아 2018년도 캄보디아 비전트립에 
다녀왔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번 캄보디아 비전트립은 저에게 더 깊은 의미가 있었습니다.
캄보디아 희망학교에서 첫째 날에는 달력 만들기를 하였습니다. 서툰 캄보디아어와 영어를 섞어가며 친구들에게 설명하고 직접 시범을 보여주니, 
따라하는 아이들이 너무 귀여웠습니다.
둘째 날에는 체육대회를 하였습니다. 오전에는 저학년, 오후에는 고학년 친구들과 함께 열심히 참여했습니다. 오전에는 저희 팀이 1등을 하였고, 
캄보디아 친구들의 품에 1등 상품 담요를 안겨 줄 수 있었습니다. 오후에는 피구에서 아쉽게 졌지만 재미있었습니다. 그리고 점심시간에는 빈민촌 
마을에 살고 있는 희망학교 친구들 가정에 방문하여 라면을 끓여 먹었습니다.
셋째 날에는 여자들은 페인트칠하기, 남자들은 모래 나르기를 하였습니다. 페인트를 칠하다보니 바지와 옷에 페인트가 묻어 옷을 포기하기도 하였습니다.
그렇게 열심히 봉사활동을 하다 보니 문득, ‘아... 내가 하나님과 더욱 가까워졌구나... 내가 진정 구속사를 위해 캄보디아를 간 게 맞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는 자그마한 힘이 되려고 캄보디아에 갔다가 더 큰 힘을 얻고 왔습니다. 다음에 다시 캄보디아에 간다면 그때에는 동생과 함께 희망학교를 방문하고 싶습니다.
그리고 임만호 선교사님의 건강이 점점 악화되어감에도 불구하고 꿋꿋이 선교하시는 모습을 보고, 저도 힘든 일이 있어도 하나님이 맡겨주신 일에 최선을 다하는 
사람이 되겠다고 결단하였습니다. 그래서 선교사님께 다시 한 번 정말 감사하다고 전해드리고 싶습니다.
마지막으로 박장준 장로님, 김진환 전도사님, 선주연 권사님, 그리고 캄보디아에 다녀올 수 있게 도와주신 부모님께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제가 그 땅을 
밟을 수 있게 저를 인도하여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캄보디아 비전트립팀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빛이 있으라!